Prologue – Tears of the Antarctic EP06, #01, 프롤로그

Prologue – Tears of the Antarctic EP06, #01, 프롤로그


The only continent on earth
without any aboriginal people.Narrator Song Jung-gi Ships and planes can only reach
Antarctica during the summer. This place was
where the TV crew were heading. To the bottom of the earth. An amazing world was awaiting them. In the first time for an Asian broadcaster,
the Korean TV crew spent 300 days in freezing temperatures to capture
footage of Emperor penguins.Song In-hyuk / Camera director
My whole body is stiff.Kim Jin-man / Producer
I feel like my brain is frozen. What happened to the penguin chick
that fled to us for safety? We could not interfere with the laws
of nature but still, we were concerned.Kim Man-tae / Camera director
If we take away the camera,
the chick could be eaten by the petrol. But we can’t protect the chick either. To shoot underwater footage
of the humpback whale, the crew traveled from the Antarctic
to the equator.Kim Joo-won / Assistant Director
Man-tae, Man-tae.
There’s a leopard seal on your right. Braving the cold, the cameraman
dived into the icy Antarctic waters. A 1000-day journey in Antarctica. Shot 2000 tapes of footage. In a never-ending harsh environment.Kim Jae-young / Producer
Above the water is good. Every moment was a revelation
to how small humans were in this vast snow-covered continent. But there were also moments
that warmed our hearts. Could you send
the penguins away? They won’t go away
no matter what I do. We bring you footage of poignant moments
during 1000 days that pushed the limits
of human endurance.Epilogue – 1000 Days in AntarcticaHobart, Australia / February 8, 2011

You May Also Like

About the Author: John Markowski

29 Comments

  1. 남극의 눈물 제작진님!! 제가 ebs의 나PD공모전에 저의 PD라는 꿈을 소개하는 영상을 올리게 되면서 남극의 눈물 에필로그 영상을 편집해서 일부분 사용했습니다 근데 그게 저작권 문제로 ebs에 제 영상이 상영되게 되면 문제가 될 수 있다고 해서요 ㅠㅠ 혹시 이 문제에 대해서 영상 사용을 해도 되는지 여쭤보고 싶어서 어디에 올려야 하나 하다가 여기에 올리게 되었습니다 ㅠㅠ 혹시 이거 보시고 연락 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2. 모자땜에 펭귄들이 동족으로 착각해서 모이는거 너무 귀여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구해준 팽귄이 나중에 우리가 다 없어지고 지능을 가지고 그 때 일을 생각하며
    우리를 무슨 신으로 알고 카메라를 무슨 천사로 알게 된다면 존나 존나 아주 웃긴 일일거야.

  4. 저 킹펭귄 새끼 나중에 죽음…. 감독이 남극동물보호규정 때문에 어쩔 수 없다며 카메라 들고 뒤로 빠져서 결국 잡아 먹힘 순수했던 초딩 시절 저거 보고 너무 충격먹었었음… 충격먹어서 인터넷에 쳐봤더니 기사 있어서 충격 먹은 멘탈을 치유하는 댓글을 찾으려고 댓글을 본 순간 자연의 섭리를 갖고 불쌍하다는 멍청한 놈들이라면서 너네들은 소고기 먹으면서도 불쌍하다고 하냐라는 댓글 이거 보고 또 다시 충격먹었었던 기억이….

  5. 자이언트페롤 거기서 아기펭귄 넌 날 어쩌지못해 자이언트 페롤 뭔 x소리야 펭귄 내뒤를바라 내뒤에는 현존하는 생태계 최강자가 있다. 바로 인간이다. 뒤지기 싫으면꺼져 실제로 펭귄은 인간에대해서 경계가 없고 지능도 꽤높아서 인간이 생태계 최강자라는걸 알고있음 그래서 범고래나 북극곰 등 포식자한테 쫏길떄 사람이 보이면 그쪽으로 무조건 질주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